'경호작전'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0.11.05 G20 경호 및 대테러 작전은, 누규~ ? (1)







얼마 안남았지요?  
11월 11~12일 있을 'G20 서울 정상회의' 로 온나라가 흥분 속에 있는 것이 사실입니다.  완벽한 준비, 찬반논란, 각종회의, 연설 등등등... 다각도로 관심들이 많으시지요. 

국제적으로 그 중요성을 더해가고 있는 'G20 summit'!   이렇게 중요한 일에는 늘 우리군이 함께한다는 사실, 다들 아시는지요?


그렇다면, 우리군은 과연 무엇을 준비하고 있는지, 한번 알아볼까요? 


먼저, 우리군 '수도방위사령부' 입니다.  6월부터 대테러 시범식 교육을 하고 있다는 사실, 다들 모르고 계셨지요?

 

                        6월 1일 국제행사의 안전보장을 위해 육군 수도방위사령부가 대테러
                        훈련을 실시. 헌병 특임대 대원들이 테러범에게 점거당한 건물로 
                        돌입 중 한컷!  


레펠 기술로 미끄러지듯 벽을 타고 내려오는헌병 특수임무대 대원들, 무수한 폭음과 총성속에 순식간에 테러범들을 제압, 인질들을 무사히 건물에서 구출합니다.


육군수도방위사령부는 6월 1일 G20 정상회의의 안전 보장을 위해 ‘대테러 시범식 교육’을 실시하였답니다.

정영환(중령) 특공대대장은 “천안함 사태 이후 장병들이 현존하는 적 위협을 강하게 인식하고 훈련에 매진하고 있다”고 하시는군요. 


이뿐일까요?  지난 8월 2일 공군 15혼비도 경호유관기관 세미나를 개최, G20 정상회의 경호작전에 대비하고 있습니다 .  아래!




공군15혼성비행단은 7월 29일 서울공항 일대에서 민·군·경 합동세미나를 개최하고 경호·경비작전에 대한 발전방안을 모색하였습니다.

이 자리에는 방포사·육군특전사·55사단·317기무부대·기무사와 공항 인근 경찰서 등 경호유관기관 관계관 50여 명이 함께하였답니다.

지난 제4차 G20 정상회의 개최지 캐나다 토론토의 피어슨공항 행사 영상을 토대로, 서울공항 경호 시뮬레이션을 시현, 경호방침에 대한 의견도 나누고, 금속탐지기(MD), 사각지역 검측장비, 검측헬기, 로보캠 등 첨단 장비들도 선보였지요.


나라 '안'에서만이 아닙니다.
  국제적인 군사협력 노력도 기울이고 있지요. 지난 10월 25일에는 아시아 태평양 지역 26개국 군 최고위급들이 참가한 제13차 군 고위급 회의(CHOD : Chiefs Of Defense)가 있었습니다.


          국방부 합참의장이 공동기자회견에서 로버트 윌라드 미 태평양사령관과 함께 회의 성과를
          설명하였습니다.


한민구 합참의장은 서울하얏트호텔에서 열린 공동기자회견에서  “이번 회의 참가국들은 지역의 평화와 안정을 위해 책임을 분담해야 함을 공감하였고, 지역의 안정과 세계평화에 기여할 수 있는 공조체계와 군사협력 강화에 적극 동참할 것을 약속했다”고 하였습니다.

회의 기간 중 한미일 다자회담에서는 천안함 피격사건, 북한의 핵ㆍ미사일 위협 등에 대한 공동의 인식을 재확인하고,북한 위협에 대한 긴밀한 공조에 공감하기도 하였지요.  

이번 제13차 군 고위급 회의는 세계적으로 주목받는 행사인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를 앞두고 세계 주요국 군 수뇌부에게 한국의 발전된 모습을 선보일 수 있는 기회였다고 하네요.


한편, '육군특수전사령부' 10월 26일 북한의 비대칭 위협 증가와 같은 미래 특수전 환경 변화를 전망하고 이에 대한 다양한 대응 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특수전 전투발전 세미나’를 개최,  특수전 그룹의 대테러와 평화유지군(PKO), 재난구조 역할 확대에 따라 신속기동군으로 거듭나야 한다는 주장 등이 전개되었습니다.

11사단도!  대테러훈련을 하였습니다.

이날 훈련에는 화학대와 헌병 특수임무대를 지원해 화학물질로 오염된 현장을 제독하고 경찰특공대와 함께 인질극을 벌이는 테러범을 제압하는 임무를 맡아 군의 테러 대응 능력을 선보이기도 하였습니다.


         대테러 훈련에서 11사단 헌병대원들이 진압작전 중 부상한 테러분자를 구급차로 이송 중.


         2010화랑훈련에 참가한 육군36사단 헌병대 특수임무대원들이 11월 2일 원주공항 횡성터미널에
         침투한 테러분자를 제압하기 위해 건물 안으로 진입하고 있습니다.    



11월 1일부터는 강원 전역에서 ‘2010 화랑훈련’이 펼쳐지고 있는 가운데 각급 부대들이 실전 같은 야외기동훈련(FTX:Field Training Exercise)을 전개, 민·관·군·경 통합방위태세를 확립하고 있답니다.


'해군1함대사령부'
도 이날 육·공군, 해경 등 유관기관과 합동으로 해상 대테러 훈련을 강도 높게 실시했고요. 동해 군항에서 열린 합동훈련에는 1함대를 비롯해 육군23사단·공군18전투비행단·해군6항공전단·해군특수전여단(UDT) 등 군부대와 동해지방해양경찰청·동해지방항만청 등 유관기관이 참가하였답니다.


훈련은 불순 세력이 군항 위병소에 폭탄테러를 가하자 대테러 초동조치부대가 출동하면서 시작됐습니다.  이어 사상자를 긴급 구조하고 동시에 현장지휘본부를 설치, 유관부대(기관)에 상황을 전파하고 도주로 차단훈련도 실시되었습니다.


그리고, 지금도 쭈욱~~~~~


어떠세요,  우리군 믿음직스럽지 않습니까? ^^  G20 정상회의 개최, 이상無!



신고
Posted by 열혈국방 트랙백 0 : 댓글 1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