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인자녀교육'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9.09.29 신길동 대신시장에 국방차관이 떴다.!



민족의 명절 중추절 '추석'이 코앞으로 다가왔습니다.
다들 명절준비는 잘하고 계신가요? ^^* 이번 추석은 일요일과 겹치면서 여느 다른 명절과는 기분내기가 그렇다고 하던데, 정책블로그 애독자 여러분들은 어떠신지 궁금합니다. 강군은 집이 부산이라 짧은 연휴기간내내 내려갔다 다시 돌아올 생각을 하니, 벌써부터 머리가 찌근거리네요.^^;;;




각설하고, 지난 24일 강군은 장수만 국방부 차관 부부의 대산시장 방문에 동행을 했습니다. 이번 방문은 국방부 차관으로써 추석을 앞두고 쌀과 고기, 과일 등의 가격과 수급동향을 살피고 시장상인들을 만나보는 자리였습니다.




대산시장 상인들은 민족의 명절을 맞이하여 분주해야할 이 때 활기차지 못한 시장 분위기를 전하며 어려움을 토로했습니다. 하지만 반가운 소식은 전통 재래시장 활성화를 위해 중소기업청에서 발행한 온누리 상품권이 국방부 직원들의 추석 격려품으로 지급되었답니다. 온누리 상품권은 전통재래시장에서만 사용이 된다고 하니 시장 상인분들에겐 조그마한 힘이 되겠죠? ^^*




장수만 국방차관과 부인 김인애 여사는 대산시장을 자주 이용하는 근처 군인가족들과 함께 김밥, 떡볶이, 순대를 먹으며 간담회 또한 가졌습니다.

군인가족들은 간담회를 통해 잦은 근무지 이동에 따른 주택문제와 자녀교육의 질적 개선을 해결해 달라며 건의했으며, 이에 장수만 차관은 28일 언론과의 브리핑에서 "송파지구내에 군인자녀 기숙 고등학교를 짓는 등 구체적인 해결방안"을 화답으로 제시하셨습니다. 앞으론 군인복지에 관하여 좀더 많은 관심과 제도적 혜택이 돌아간다고 하니 조금만 더 기다려주시면 피부로 느끼실 수 있을것 같습니다.




돌아가시는길에 장 차관 내외는 국방부 인근의 독거노인 오세훈씨 자택에 들러 쌀을 비롯한 생필품을 전달하는 등 명절을 앞두고 외로움을 느낄 시민들을 위로하고 격려하셨답니다.


어제 뉴스를 보니 이번 추석연휴는 예년과 달리 1~2일이 짧아 객지에서 일하는 자녀들이 고향방문을 선물로 대신한다는 안타까운 소식을 들었답니다.

명절맞이 귀경길이 멀고도 험하더라도 오랜만에 가족들과 친지, 고향 친구들과 못다한 애기 나누며 긍정적 에너지를 맘껏 충전해오시는 한가위 되셨음 좋겠습니다.


*지금 전쟁기념관에서 국군의 날 기념 사진전 '멈춘전쟁'이 열리고 있답니다. 많이들 오셨음 좋겠어요~




신고
Posted by 열혈아 트랙백 0 : 댓글 0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