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국방부 열혈 3인방의 마스코트(?) 정예화에요.
지난 토요일 한강시민공원 뚝섬지구에서 열린 소외계층 지원 및 나눔문화 실천분위기 확산을 위하여 다시 사용가능한 물품을 수집, 판매하는 '봄맞이 녹색 나눔장터' 현장에 다녀왔습니다.
이 장터는 '아름다운 가게'와 '서울시'가 함께 주최했는데요
따뜻하고 포근한 나눔장터 현장으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아름다운 나눔자어는 지난 2004년부터 계속되고 있는 국내 최대의 정기 벼룩시장으로 중앙 행정부처에서 적극 동참하고 있는 캠페인 인데요. 국방부도 매해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답니다.
특히 국방부 판매대  주변은 매해 드렇듯이  엄청난 인파로 북적이는데요.
다른 부처와 차별화된 국방부만의 비법은??????
며느리에게도 공개하지 않은 그 비법을 지금 공개합니다.


그것은 바로 좋은 일에는 언제나 국방부의 든든한 얼굴이 되어 열심히 활동해주는 연예병사들입니다.(서재경, 토니안, 노갑성, 그리고 마지막은 누구~~~아무튼 연예병사인 것만은 확실합니다.) 

열심히 판매중인 자랑스런 연예병사들(너무 진지하다. 도대체 뭘 판매하고 있을까?)


 

약간은 초라한 현수막

뚝섬역


국방부의 비법을 공개했으니 이제 천천히 아름다운 가게 현장으로 들어갑니다.

재원씨 사진 한장만

최재원씨의 진행


이번 2009년 아름다운 나눔장터의 개장식은 '양심추적의 바른생활 사나이' 배우 최재원씨의 진행으로 시작되었습니다.


주부들의 알뜰함이 돋보이는 다양한 생활용품들과 아이들의 눈을 사로잡는 예쁜 그림이 그려진 동화책


국방부 매장이 인기있는 또다른 이유.... 바로  친절한 서비스와 남대문 시장 상인들로 오해받을 만한 프로패셔널한 판매정신(무었이든지 하게되면 전투같이...치열하게.... 열과성을 다해서)


한점 한점 정성스럽게(솔직히 이 물건들은 세탁비도 안나와요. 흐흐흑...)





그 외 다양한 물품들(봄철 자외선으로부터 민감한 내 피부를 보호해 줄 것만 같은 야구모자, 고급 가죽지갑,  그리고 봄날을 겨냥한 개나리색 쟈켓과 제가 특히 눈독을 들이고 있는 신상같은 갈색구두)

이날 국방부는 정부부처 전체 기부금 2,100만원 중 250만원의 기부금액으로 전체의 약 12% 가량을 차지하는 좋은 성과로 단연 타부처의 부러움을 샀습니다.
역시 단결하는 국방가족의 힘이 빚어낸 결과입니다.
또한 국방부는 이날 8톤 트럭 분량의 남은 물품들을 아름다운 가게에 전달하였습니다.

이상, 국방부의 사랑나눔 실천현장에서 따뜻한  가슴의 정예화였습니다.




















 

신고
Posted by 열혈아 트랙백 0 : 댓글 5


드디어 첫번째 복불복이.... 시작됩니다.


첫번째  복불복 게임은 종이비행기 멀리 날리기입니다.
각자 만들은 종이비행기를 가장 멀리 보낸 사람이 이번 현장취재에 나서게됩니다.
이번 현장취재는 3.28(토) 뚝섬에서 개최되는 봄맞이 녹색 나눔장터 행사 취재 건입니다.



지상으로 내려오지 않고 계속 하늘을 향해 날아가는 정예화호를 만들어 보겠다고 비행기 제작에 몰두하는 정예화 씨 모습입니다. 완성된 정예화 호(과연 어디까지 날아갈까.)


안녕하세요! 선진입니다,   가장 날렵하게 만들려고 노력했습니다.
제발 멀리 멀리 날아라~~~~~


공개합니다. 완성된 선진호, 강군 3호, 정예화호!!!!!
그리고 최초로 공개되는 열혈 3인방의 모습입니다.
가면 뒤의 모습이 궁금하시죠! 캐릭터 얼굴 모습과 정말 똑같답니다. 
언젠가는 가면을 벗고 여러분 앞에 나타날 수 있길.......


비행기 날리는 순서는 가위, 바위, 보로 정했구요.
선진, 정예화, 강군 순으로 비행기를 날렸습니다.
정예화 씨의 비행기는 날아가는 모습이 순간 포착되었네요. 정예화씨 사진 오른쪽 흐릿한 물체 보이시죠!   후후후 


정예화호

프린터 뒤로 날아간 선진호

복사용지에 막혀 비상착륙한 강군 3호


정예화 씨 비행기는 멀리 날아서 편안한 장소에 안착했네요
저는 장애물에 걸려 프린터 뒤로 날아 들어가 버렸어요.
강군 씨는  복사용지에 태클이 걸려 그만......


오늘의 우승자 정예화씨 비행기 제작 당시부터 관심을 끌더니만 과연 !
정예화씨가 우승하는 것은 어떻게 보면 당연한 일 아닌가(열심히 준비했으니...)

정예화씨는 오는 토요일 뚝섬에서 열리는 봄맞이 녹색 나눔장터 행사 취재를 나갑니다.

현장감 넘치는 취재 부탁해~요!






 

 

 

 

 

 

신고
Posted by 열혈아 트랙백 0 : 댓글 1

티스토리 툴바